2024.06.04 (화)

  • 맑음동두천 23.1℃
  • 맑음강릉 21.4℃
  • 맑음서울 23.9℃
  • 맑음대전 23.5℃
  • 구름조금대구 20.9℃
  • 구름많음울산 19.0℃
  • 구름많음광주 21.9℃
  • 구름조금부산 21.9℃
  • 구름많음고창 22.6℃
  • 맑음제주 21.4℃
  • 맑음강화 22.3℃
  • 맑음보은 20.2℃
  • 맑음금산 21.5℃
  • 맑음강진군 23.1℃
  • 구름많음경주시 19.6℃
  • 맑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건강/질병

"반려동물과 나들이 때 진드기 조심"…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채집 조사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은 봄나들이 철을 맞아 미래한강본부·공원여가센터 등과 함께 공원·산책로 등지에서 진드기 채집 조사에 나선다고 3일 밝혔다.

참진드기는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을 매개하는 동물로, 참진드기에게 물려 SFTS에 걸리면 발열과 함께 혈소판, 백혈구 감소, 구토 및 설사 등이 나타난다.

백신과 치료제도 없을뿐더러 치명률도 18.7%에 달한다.

단 모든 참진드기가 SFTS 바이러스를 보유하고 있는 것은 아니며 지금까지 서울지역에서 SFTS 바이러스를 보유한 진드기가 발견된 사례는 없었다.

연구원은 진드기에게 물렸을 경우 진드기를 버리지 말고 핀셋을 사용해 조심스럽게 떼어내고, 보건소(반려동물은 가축방역부서)에 검사를 의뢰해달라고 권고했다.

박주성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장은 "신속한 검사로 시민의 불안감을 적극적으로 해소할 예정"이라며 "야외활동 때는 긴 옷 입기, 활동 후에는 깨끗이 씻고 꼼꼼히 관찰하기 등 진드기 감염병 예방수칙을 잘 지켜달라"고 당부했다.